똑똑해진 환경도서관, ‘무선전파 인식시스템’ 구축
상태바
똑똑해진 환경도서관, ‘무선전파 인식시스템’ 구축
  • 전시은
  • 승인 2017.11.16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반납기·자가대출반납기·예약대출기 설치
문수동 환경도서관에 설치된 도서반납·예약대출기

환경도서관에 자동반납기, 예약대출기 등이 설치돼 이용자의 편의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환경도서관에 RFID(Radio-Frequency Identification) 도서관리시스템이 구축됐다.

RFID는 무선전파를 이용해 먼 거리에서 정보를 인식하는 기술로, 바코드 방식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도서의 대출과 반납이 가능하다.

시는 지난달 16일부터 29일까지 보유도서 9만8000권에 RFID를 적용하고, 도서관에 자동반납기와 자가대출반납기, 예약대출기 등을 설치했다.

이에 따라 이용자들은 자료실 내에서 스스로 도서 대출과 반납이 가능하며 개방시간 이후에도 예약대출기를 이용해 책을 빌릴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RFID를 통해 똑똑한 자료실 환경이 조성됐다”며 “앞으로도 이용자 중심의 도서관을 운영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