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목 15:17
상단여백
여수시립국악단 뮤지컬 ‘동백’... 27일 예울마루 무대에
오동도 전설 토대 가무악극…윤진철 감독 연출
  • 2017.12.23 14:07

여수시립국악단이 한국형 뮤지컬 ‘동백’을 예울마루 무대에 올린다. 특히 국악인 윤진철 영창이 예술감독으로 나서 우리의 가무악극을 선보인다.  

이번 무대는 27일 오후 7시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여수시립국악단의 제34회 정기연주회로 열린다.

이 작품은 여수 오동도의 전설을 토대로 한다. 고려가 멸망한 후 오동도에서 새 삶을 시작한 왕현과 유화, 어린 딸 동백이 주인공이다.

왜적의 침입으로 유화가 죽자 실의에 빠진 왕현이 딸을 통해 할 일을 깨닫고 마을사람들과 왜적들과의 일전을 준비한다는 이야기다.

삶의 터전을 꿋꿋하게 지켜온 여수사람들의 애환과 사랑이 소리와 극, 춤, 영상, 조명 등을 통해 표현된다.

공연의 입장권은 전 좌석 5000원으로 (사)한국예총 여수지회, 청음악기사, 비엔나레코드, 엘림악기 등에서 예매할 수 있다.

윤진철 예술감독은 “겨울에 붉게 피어나는 동백꽃처럼 꿋꿋하게 살아온 여수사람들의 이야기가 현재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위로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시은  netongs@daum.net

<저작권자 © 여수넷통,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시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