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목 15:17
상단여백
호랑가시나무
성탄절 트리에 사용된 사연
  • 2017.12.28 08:17
ⓒ  권혁세

감탕나무과의 호랑가시나무는 늘 푸른 나무 입니다.
묘아자나무, 호랑이발톱나무 라고도 불립니다.

개량종이 많이 나와 정원수로 사랑받는 나무 이기도 합니다.

이 나무에 얽힌 전설 입니다.

서양에서는 이 나무를 신성하게 여깁니다.
그 이유는예수가 골고다 언덕에서 가시관을 쓰고
이마에 피를 흘리며 고통을 받을 때 그 고통을 덜어 주려고
날카로운 가시에 몸을 던진 작은 새가 있었다고 한데
그 새 이름이 '로빈' 이라고 합니다.

ⓒ  권혁세


이 작은 새는
예수의 머리에 박힌 가시를 부리로 뽑아내려고 애쓰다가
자신도 가시에 찔려 죽게 되었는데,
이 '로빈' 새가 호랑가시나무의 열매를 잘 먹기 때문에
서양 사람들은 이 나무를 귀하게 여기게 되었고
성탄절에 장식용으로 쓰게 되었다고 합니다. 

ⓒ  권혁세

 

권혁세  <우리동네 야생화> 저자

<저작권자 © 여수넷통,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