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순.광 행정협의회 국회의원들과 함께 개최
상태바
여.순.광 행정협의회 국회의원들과 함께 개최
  • 오병종
  • 승인 2018.09.27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28차 협의회 정기회의 및 국회의원 정책간담회

전라선 고속철도 구축 등 8건 청원 담긴 공동건의문 채택

27일 오전 여수시청에서 열린 여수·순천·광양시 행정협의회. 지역구 국회의원들도 참석했다.

여수·순천·광양시 행정협의회가 3개 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28차 협의회 정기회의가 27일 여수시에서 열렸다.

특히 이번 정기회의에는 주승용 국회부의장을 비롯해 이용주, 최도자, 이정현, 정인화 등 해당 지역 국회의원도 참석해 정책간담회도 진행했다.

27일 오전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권오봉 여수시장, 허석 순천시장, 정현복 광양시장 등이 참석해 지속적인 대정부 건의를 해온 6건의 공동협력사업과 2건의 신규 사업, 국립순천민속박물관 건립사업을 포함한 공동건의문을 채택키로 합의했다.

공동협력사업은 △전라선 고속철도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수도권 고속철도(수서발 SRT) 전라선 운행 확대 △여수국가산단 진입도로(이순신대교) 국가 관리 △여수공항 부정기 국제선 운항 허가 △경전선(광주송정~순천) 전철화사업 조기시행 △남해고속도로 국가도로망 종합계획반영 사업(도로직선화) 등이다.

특히 3개시 시장은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제정 촉구와 경전선(광양~진주) 전철화사업 조기 착공 건을 신규 공동협력사업으로 하는 것에 의견을 모았고, 국회의원들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공동건의문은 청와대와 정부부처에 전달할 예정이다.

지역 국회의원들이 모인 자리인 만큼 3개시 시장들은 내년도 국비 반영사업도 적극 건의했다.

여수시는 폐플라스틱 자원화를 위한 화학 신소재 개발 등 5건, 순천시는 순천 기적의 숲 조성사업 등 5건, 광양시는 순천~완주 고속도로 진출입로 개설 등 5건이었다.

앞서 3개시 시장은 지난 4일에도 간담회를 하며 유사시기에 진행하는 축제·문화예술 행사 공동홍보 등 10건의 연계사업을 점검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지역의 아픈 역사 치유를 위한 첫 걸음인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을 위해 3개시와 지역 국회의원들이 뜻을 모았다는데 이번 회의의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광양만권의 발전을 위해 3개시 간 협력을 더욱 돈독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27일 오전 여수시청에서 열린 여수·순천·광양시 행정협의회. 지역구 국회의원들도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