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목 15:17
상단여백
[사진] "헉!" 태풍 콩레이 위력 실감한 파도
전남 여수에서 해일성 파고 나타나... 30m까지 치솟아
  • 2018.10.06 21:23
ⓒ 심명남

6일 오전 중형급 태풍 '콩레이'가 남해안을 관통한 가운데 전남 여수에서는 태풍의 위력을 실감하는 파도가 일었다.

ⓒ 심명남

오전 10시경 전남 여수 오동도 앞바다에는 높은 해일성 파고가 목격됐다.
해안으로 부딪친 파고는 약 30m 높이까지 물결이 치솟았다. 반면 포구에는 파도가 일지 않아 잔잔한 모습을 보였다.

ⓒ 심명남

여수는 이날 새벽 4시경에 가장 강한 바람이 휘몰아쳤다.
공무원이 비상근무에 돌입한 여수시는 오동도와 해안선 일대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 심명남
ⓒ 심명남

중심기압 975hPa(헥토파스칼)에 최대 풍속은 초속 32m(시속 115㎞)의 위력을 지닌 콩레이는 현재 시속 41㎞로 북동 쪽으로 이동 중이다. 기상청은 약 3시간에 걸쳐 경남과 부산 일대를 지난 뒤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전망했다.

ⓒ 심명남
ⓒ 심명남

 

심명남  mnshim2424@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넷통,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명남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