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7개 시‧군, 불법어업 합동단속 돌입
상태바
전남 7개 시‧군, 불법어업 합동단속 돌입
  • 전시은
  • 승인 2019.03.1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무원 30여 명과 어업지도선 6척 투입

전남도와 여수, 고흥, 완도 등 7개 시‧군이 18일부터 22일까지 전남동부 해상 등에서 불법어업 합동 지도단속을 벌인다.

단속에는 공무원 30여 명과 특별사법경찰관이 승선한 어업지도선 6척이 투입되어 위법행위를 현장에서 적발할 예정이다.

중점 단속대상은 무면허 해조류 불법양식행위, 무허가 조업, 조업금지 구역 위반, 금지체장 위반, 불법어획물 유통‧판매행위 등이다.

시 관계자는 “어업질서확립과 수산자원보호를 위해 지도‧단속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해 합동단속을 통해 적발한 불법어업 75건을 사건 송치 및 행정처분을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