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태마을, 전남도 ‘LPG 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 추진 대상마을 선정
상태바
화태마을, 전남도 ‘LPG 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 추진 대상마을 선정
  • 전시은
  • 승인 2019.03.21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PG 비용 감소와 편리성 기대
화태마을 정경

전남도가 올해 국비를 포함해 총 사업비 18억 원을 들여 에너지 소외지역 6개 마을을 대상으로 ‘LPG 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해당 마을은 여수 화태마을, 고흥 우도마을, 곡성 농소1구, 화순 세량마을, 완도 모동마을, 신안 대초1리다.

‘LPG 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은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운 농어촌 등 에너지 소외지역에 LPG 소형저장탱크(3t 미만)를 설치하고, 각 가정을 배관망으로 연결해 취사 및 난방용 LPG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전남도는 지난 2014년 곡성 상덕마을과 신안 심리마을 2곳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8개 시군 13개 마을에 사업비 36억 원을 들여 보급을 완료했으며, 이로 인한 LPG 비용 30% 감소와 도시가스 수준의 편리성, 안전성을 기대하고 있다.

이상진 전남도 에너지신산업과장은 “에너지 소외지역 도민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연료를 안전하게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의 에너지복지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