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향토유물보존연구회, 지역 유적지 답사
상태바
여수시의회 향토유물보존연구회, 지역 유적지 답사
  • 전시은
  • 승인 2019.05.14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의 유물‧유적지 5곳 실태 점검
여수시립박물관 아이디어 구상
지난 13일 향토유물보존연구회 소속 의원들이 문수청사 수장고를 방문했다
지난 13일 향토유물보존연구회 소속 의원들이 문수청사 수장고를 방문했다

여수시의회(의장 서완석)가 13일 지역의 유적지를 순회 답사하며 주요 유물을 확인했다.

지난 2월 구성된 향토유물보존연구회는 이미경 의원을 대표의원으로 이선효, 강재헌, 김종길, 송하진 등 5명의 의원이 활동 중이다.

이번 유적지 답사는 여수시가 추진 중인 여수시립박물관 건립과 관련하여 여수시에서 보유‧관리되는 주요 유물들의 보존상태와 관리실태를 점검해 보고, 박물관 전시 아이디어 등을 구상할 계획으로 마련됐다.

연구회는 13일 문수청사 수장고 견학을 시작으로 시민회관과 흥국사 수장고를 둘러보고, 여수 석보 및 화장동 선사유적공원을 답사했다.

의원들은 방문지마다 보존가치가 높은 지역 유물이 부족하고, 그 관리실태 또한 미흡한 수준임을 지적하면서 향후 박물관이 건립되더라도 전시실 구성 등에 상당한 애로사항이 있을 것이라는 점에 입을 모았다.

이미경 대표의원은 “하루 빨리 개인이 소장하거나 보관 중인 유물 발굴을 위한 작업에 착수해야 한다”면서 “여수에 대한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주고 그 가치를 후대에 물려 줄 시립박물관 건립 및 운영에 우리 의원들이 적극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수시립박물관 건립은 지난 1일 문체부 공립박물관 설립타당성 평가를 통과하면서 국비 지원을 받게 됐다. 이에 시는 지방재정투자심사를 거쳐 도시관리계획 결정, 건축 실시설계용역 등 후속 절차를 조속히 이행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