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해양수산기술원, 여름철 수산재해 대응체제 가동
상태바
전남해양수산기술원, 여름철 수산재해 대응체제 가동
  • 전시은
  • 승인 2019.06.11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조와 고수온 연안 양식어장 집중 예찰 및 어민 교육 실시

전남해양수산기술원(원장 오광남)이 ‘하절기 수산재해 예방을 위한 적조․고수온 대비 양식어장 예찰시스템을 본격 가동하고 어장관리 요령과 피해예방 교육 홍보를 강화한다.

적조 예방활동은 ▲적조생물 출현을 감시하는 해상 예찰 ▲피해 예방 교육 홍보 ▲적조생물 출현 시 방제활동 ▲피해 신고에 따른 현장조사 및 복구 단계로 이뤄진다.

특히 예찰활동은 가장 중요하면서 첫 단추라 할 수 있는 분야로 피해 예방 조치, 특보발효(해제) 및 방제지역 설정 등 중요 사항이 결정하는데 필요한 요소다.

이 때문에 전남해양수산기술원은 전남 연안 해역을 전담해 지난 4월부터 정기예찰과 주요 양식어장 수온 변화 등 해양환경 모니터링을 함께 하고 있다.

5월에는 적조 예찰 강화를 위한 소속공무원 29명의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이달에는 양식어가를 대상으로 하절기 어장 관리 및 적조 대처 요령 교육을 진행한다.

전남해양수산기술원은 2022년까지 전남 해역 해황 예보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적조 예찰은 해양수산기술원 9개 지원 59개 지점에서, 정기예찰은 주1~2회, 매일 예찰은 적조생물 출현 시 진행한다.

올해 적조는 7월 중순께 발생해 7월 하순~8월 초순 확산할 전망이다. 해양 기상은 강한 대마난류 세력 및 북태평양 고기압 확장 등의 영향으로 평년 대비 1℃ 내외 높은 수온을 나타낼 것으로 예측된다.

오광남 원장은 “양식생물 피해 우심해역을 중심으로 양식어장 예찰을 강화하고, 수온정보와 특보상황을 양식 어업인들에게 제공하는 한편, 피해가 우려되는 해역에는 현장 기술 지원을 강도높게 실시해 예방 중심적 대응 체계를 확립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