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덕희 의원 제명 촉구 11차 규탄대회' 열려
상태바
'민덕희 의원 제명 촉구 11차 규탄대회' 열려
  • 전시은
  • 승인 2019.07.11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무안 더민주 전남도당 앞
11일 열린 민덕희 의원 제명 촉구 규탄대회

성폭행 2차 가해자 민덕희 의원의 제명을 촉구하는 11차 규탄대회가 11일 무안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앞에서 열렸다.

규탄대회에는 전남여성복지시설연합회와 여수여성상담센터, 목포여성인권지원센터 관계자 등 90여 개 단체가 참석했다.이들은 “민주당은 말로는 희생과 봉사라고 하면서 정작 도덕적 기준은 찾아볼 수 없는 거짓과 위선의 당”이라고 비판했다.

대책위는 “형사재판과 민사재판의 분명한 차이로 볼 때 민 의원의 협박과 교사는 너무나 분명한 사실이다. 약자가 보호받지 못한 이 사건은 민주당이 추구하는 가치와 너무나 멀리 떨어져 있다. 심지어 윤리위원회도 비밀리에 여는 민주당의 행태는 좋지 않다”고 민주당을 강하게 비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