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봉복지관, 독거남성을 위한 프로그램 '싱글벙글 single 젠틀맨’사업 시작
상태바
쌍봉복지관, 독거남성을 위한 프로그램 '싱글벙글 single 젠틀맨’사업 시작
  • 서영석
  • 승인 2019.09.02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아파트 현장에서

 

독거남성을 위한 싱글벙글 single 젠틀맨 사업 시작
독거남성을 위한 싱글벙글 single 젠틀맨 사업 시작

쌍봉종합사회복지관은 2019년 기획 복지현안우선지원사업으로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을 받아, 영구임대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독거남성(노인)의 우울증 예방을 위한 집단 프로그램 ‘싱글벙글 싱글(single) 젠틀맨’ 사업을 시작했다.

이 사업은 미술치료, 원예활동, 전래놀이, 요리교실, 살림노하우, 우울예방교육 등이다.  무선주공1단지아파트 단지 내 사무실에서, 10명의 이용자들과 함께 지난 7월부터 시작된 이 프로그램은 12월까지 매주 1회 진행된다.

독거남성은 경제적 빈곤과 역할상실, 배우자와의 사별 등에 대해 스트레스를 더 받게 되고 스트레스 대처 능력은 낮아 결국 우울과 자살생각이라는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집단이다.

경제적으로 열악한 세대들이 집합적으로 거주하고 있는 ‘영구임대아파트’ 독거남성들이 경험하고 있는 삶 역시 우려할 만한 수준으로 남성독거집단에서 발생하는 ‘정신적 감기’라 불리는 우울증은 특히나 적극적인 사회적 지원과 관심이 요구되고 있어서 독거남성만을 위한 사업은 봄 가뭄에 내리는 단비와 같은 프로그램이다.

쌍봉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종진) 관계자는 본 프로그램을 통해 “여수시 지역사회가 독거남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이들을 위한 다양한 복지서비스가 더 개발되어 다각적 차원의 혜택이 제공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