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섬, 오지지역에 드론배달 시험운영
상태바
전남 섬, 오지지역에 드론배달 시험운영
  • 전시은
  • 승인 2019.12.19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시험사업 착수 보고회서 배달점 30점 확정, 시험운항 본격 시작

전남도가 섬․오지지역 드론배달 시험 운항에 들어갔다.

지난 18일 고흥 도양읍사무소서 열린 ‘지역밀착형 주소기반 드론배달 운항 시험사업’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에서 드론배달점 30점이 확정됐으며 시험사업도 본격 시작됐다.

전남도는 2018년 ‘도로명 주소기반 드론배달점 모델개발 사업’을 완료했으며 올해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드론운항사업’을 추진하면서 고흥과 보성 일원의 섬·오지지역 30곳을 드론배달점으로 선정해 드론배달점 구축 협의회에 제출, 문제점 등 의견 수렴을 거쳐 드론배달점을 이날 최종 확정했다.

선정된 드론배달점은 정기 여객선이 없거나, 물류배달을 위해 3~4시간이 소요되는 지역이다. 드론배달점 30곳이 확정됨에 따라 오는 2020년 5월까지 ‘드론 시험운항’을 추진한다.

우선 배달점 간 시험 운항을 통해 드론 항로를 개척하고 드론비행 시 전파장애 및 장애물 등을 정밀 조사하는 한편, 드론배달점 간 자율비행 테스트를 통해 이상이 없을 경우 드론배달 비행 항로를 결정하게 된다.

2020년에는 국비 1억 원을 들여 전남 도서벽지 가운데 수요를 추가 발굴해 드론 운항에 필요한 배달점을 확대하고, 2021년부터는 도서지역 등 산간·오지지역에 ‘드론배송’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정애숙 전남도 토지관리과장은 “공공서비스가 취약한 지역 도민에게 우편, 응급 구호물품 등 배송을 위해 ‘드론운항사업’은 꼭 필요한 사업”이라며 “앞으로 ‘드론택배사업’이 정착화 되기까지는 많은 기술적, 제도적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도민에게 신기술을 이용한 편리하고 획기적인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