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화 예비후보 "여수산단 비정규직 투입 공사에 전문가 감독 절실"
상태바
김유화 예비후보 "여수산단 비정규직 투입 공사에 전문가 감독 절실"
  • 전시은
  • 승인 2020.02.04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예비후보 "비정규직이 위험 공사 도맡는 악순환 개선해야"
김유화 여수 갑 예비후보

여수 갑 지역 김유화 예비후보가 3일 발생한 여수산단 사망사고와 관련해 안전대책을 촉구하고 나섰다.

김 예비후보는 ”40년 이상된 여수산단의 노후화된 설비와 전문화 되지 않은 하청업체 직원의 위험한 작업 투입 등으로 안전사고가 잇따르고 있다“며 ”안전에 대한 실질적인 매뉴얼 시스템 구축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위험한 공사에 비정규직을 투입하는 악순환을 개선해야 함은 물론 전문가의 감독이 철저히 이루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