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복지재단, '장애인복지기금 지원 사업' 공모
상태바
전남복지재단, '장애인복지기금 지원 사업' 공모
  • 전시은
  • 승인 2020.02.0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직업재활 등 4개 분야에 총 4천만원 지원
신청자는 사업비 10% 이상 자부담해야

전남복지재단(대표이사 신현숙)이 주관하는 ‘2020년 장애인복지기금 지원 공모사업’ 신청자를 17일까지 접수한다.

장애인 권익 증진을 위한 이번 공모는 ▲직업재활 및 자립지원 ▲문화체험 및 활동 프로그램 ▲교육 및 정보화지원 ▲치료상담 및 인식개선 총 4개 분야로 나뉘어 진행된다.

신청대상은 공고일 현재 도내 장애인복지를 주요 사업으로 하고 있는 비영리법인·시설·단체이며, 사업비의 10% 이상을 자부담해야 한다.

총 사업비는 지난해보다 1천만원 증액된 4천여만원으로 기관별 최대 4백만원 이내로 지원되며, 자세한 사항은 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남복지재단은 지난해 공모사업 수행기관 성과, 그리고 만족도 조사 결과 개선사항을 반영해 사업모형 고도화를 유도했다.

앞서 지난해에는 쇼콜라티에 자격 취득, 원예를 통한 직업재활 및 사회봉사, 아름다운 공예거리 조성 등 장애인의 자존감을 고취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사업 수행기관은 내부 심사 절차를 거쳐 오는 3월에 선정해 결과를 공고하고, 기금을 배분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관은 사업비를 수령한 직후부터 사업을 개시할 수 있고, 10월까지는 사업을 완료해야 한다. 이어 11월에는 수행기관들의 활동사례와 자랑거리를 뽐내는 성과발표회가 마련될 예정이다.

신현숙 대표이사는 “공모사업 지원예산이 증액된 만큼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된 여러 좋은 사업들이 신청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