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장애인연금 기초급여 수급자 확대
상태바
전남도, 장애인연금 기초급여 수급자 확대
  • 전시은
  • 승인 2020.02.12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정된 장애인연금법 따라 지급대상과 금액 늘어나.. 총 696억 지원

지난 1월 장애인연금법 개정으로 장애인연금혜택 대상범위가 확대됨에 따라 전남도가 지난해보다 47억 늘어난 금액인 총 696억원을 지원한다.

법 개정으로 최대 월 30만원을 지급받을 수 있는 대상이 주거․교육 수급자, 차상위계층까지 크게 확대됐고, 도내 2만 2천여 명의 대상자 중 2천여 명이 5만원 인상된 30만원을 지급받게 됐다.

이외에 수급자들은 물가상승률이 반영돼 월 최대 25만 4,760원을 지급받 는다.

기초급여액 인상 시기도 4월에서 1월로 앞당겨져 앞으로 저소득 중증장애인들의 소득보장 및 생활안정에도 보탬이 될 전망이다.

수급 대상은 만 18세 이상 중증장애인 중 소득 하위 70% 이하로, 본인과 배우자의 소득인정액이 올해 장애인연금 선정기준액(단독가구 122만원, 부부가구 195만 2천원) 이하면 가능하다.

장애인연금 신청은 주소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 또는 ‘복지로’ 온라인신청 누리집(online.bokjiro.go.kr)에 하면 된다.

손선미 전남도 장애인복지과장은 “법 개정으로 더 많은 중증장애인들이 인상된 장애인연금을 받을 수 있게 돼, 소득 보장과 생활 안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계속해서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제도를 홍보해 연금 지원이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