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세도 후보 “컷오프 결과 납득 못해..공관위 2차 발표에 재심청구”
상태바
권세도 후보 “컷오프 결과 납득 못해..공관위 2차 발표에 재심청구”
  • 전시은
  • 승인 2020.02.1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을 지역구는 김회재와 정기명이 경선후보로 발표
권세도 을 지역구 예비후보

권세도(61) 더민주 여수 을 지역구 예비후보가 “15일 오후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가 발표한 여수 을 선거구 컷오프 결과에 납득할 수 없다”면서 “재심청구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4명의 후보 중 가장 늦게 출발한 권 예비후보는 “그동안 발표된 각종 여론조사에서 컷오프를 통과한 2명의 후보들과 오차범위 내에서 경쟁을 벌이고 있었고, 1위를 한 적도 있는데도 이렇게 탈락한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여수 을 지역구는 김회재와 정기명이 경선후보로 발표됐다.

한편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2차 발표 후 48시간 내에 재심을 청구하도록 허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