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산 전남해양수산과학관, 개선공사로 장기 휴관
상태바
돌산 전남해양수산과학관, 개선공사로 장기 휴관
  • 전시은
  • 승인 2020.02.18 14: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말까지 전시시설물 보수, 관람객 안전확보
전남해양수산과학관
전남해양수산과학관 원통형 수조

돌산에 위치한 전남해양수산과학관이 전시환경 개선공사로 6월 30일까지 휴관에 들어간다.

개선공사는 관람객 안전 확보를 위해 소화시설을 최신 설비로 교체하고, 업무환경 개선을 위한 사무관리동 리모델링으로 이뤄졌다.

이와 함께 공사기간 내 관람객 안전사고 예방과 견실한 공사추진으로 관람객 불편함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지난 1998년에 개관한 전남도해양수산과학관은 2016년부터 3년여 동안 단계적으로 실내·외 전시장을 최신트렌드에 걸맞는 독창적인 요소로 개‧보수해 해양생태·체험교육의 장 역할을 돈독히 하고 있다.

박준택 전남해양수산과학원장은 “개선공사를 통해 과학관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관람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앞으로도 수산과학의 꿈을 꾸는 미래 인재들이 양성될 교육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해양수산과학관은 전시실, 체험관에서 총 31개의 수족관에 도어(道魚)인 참돔을 비롯해 능성어, 쥐치, 해포리고기, 범돔, 파랑돔 등 36종, 1만 2천마리의 남해안 토산어종과 해양 관상어를 전시하고 있다.

또한 생태·교육 체험 등을 할 수 있는 체험수족관을 갖춰 단체관광, 가족단위 관람객, 청소년, 학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준 2020-02-19 10:52:36
불과 얼마전까지도 공사후 재개관 하더니 다시 공사한다고 휴관을 하네요. 한꺼번에 하면 될 공사를 나눠서 하느라 고생들 하십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