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쿠웨이트서 입국
상태바
여수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쿠웨이트서 입국
  • 전시은
  • 승인 2020.05.04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월간 쿠웨이트 현장근무 해외입국자, 접촉자 모두 ‘음성’ 판정

3일 여수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번 확진자는 지난 2일 새벽 전남도가 운영 중인 임시검사시설에 입소한 A씨(60세)이다.

A씨는 지난 3개월간 쿠웨이트 공사 현장에서 근무를 마친 후 1일 카타르에서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했으며, 광명역에서 KTX 해외입국자 전용칸을 통해, 임시검사시설인 나주 농식품공무원교육원에 입소했다.

입소 후 별다른 증상은 없었으나, 전남보건환경연구원에서 해외입국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지난 2일 저녁 최종 양성 판정받았다.

확진자 A씨는 전남도가 지난달 1일부터 시행한 임시검사시설에서 확진 판정 받은 첫 환자다. 현재까지 임시검사시설에서 검사받은 환자는 총 1,929명이다. A씨는 현재 순천의료원 음압병실로 이송돼 입원 조치중이며, 특별한 증상은 없다.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는 쿠웨이트 동행 입국자 1명과 KTX 열차 등 탑승객 11명 등 총 12명의 해외입국자이며, 이들은 검사결과 모두 ‘음성’ 판정됐다. 이들은 도내 시군 격리시설에 입소되며 격리해제 전 진단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번 확진자가 입소했던 농식품공무원교육원 해외입국자 53명과 근무자 24명 등 총 77명도 모니터링 대상에 올랐다.

한편 지금까지 전남도에서 발생한 총 16명의 확진자 중 해외입국자는 8명이다. 현재 12명은 완치 후 퇴원했으며, 순천의료원과 강진의료원에 각 2명씩 입원 치료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