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산단 중소기업 통근버스 운행, 근로 요건 향상 기대
상태바
여수산단 중소기업 통근버스 운행, 근로 요건 향상 기대
  • 전시은
  • 승인 2020.05.25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노선 6대가 운영, 삼일중학교 앞, 이순신광장, 여서동로터리서 출발
고용노동부 공모 '통근버스 임차지원 사업' 선정, 3년간 국비 13억 5천만원 지원
21일 여수오천산업단지에서 여수시청, 여수상공회의소 관계자와 산단 근로자들이 통근버스 개통을 축하하며 홍보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산단 근로자를 위한 무료 통근버스가 운행되며 근로자 편의와 주거환경 개선이 기대된다.

여수시와 여수상공회의소가 함께 여수국가산업단지와 오천산업단지의 중소기업과 플랜트근로자를 대상으로 6개 노선에 무료 통근버스 45인승 9대 운행에 나섰다.

3개 노선 6대가 운영되며 삼일중학교 앞, 이순신 광장, 여서문수 로터리에서 오전 6시와 7시에 각각 1‧2호차가 출발한다. 오천산단은 3개 노선으로, 신월 금호타운 아파트, 문수주공 아파트, 삼일중학교 앞에서 오전 6시 50분에서 7시에 출발한다.

지난 3월 여수시는 고용노동부가 공모한 통근버스 임차지원 사업에 선정되면서 전국 최대 규모인 3년간 국비 13억 5천만원을 지원받는다.

현재 여수국가산단은 2025년까지 9조5천억원의 대규모 투자가 진행되는만큼 통근버스 연 이용객은 15만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앞서 시는 지난 1월, 여수시와 여수상공회의소, 한국산업단지공단 여수광양지사, 오천산업단지 조합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

홍보 캠페인 모습

사업수행기관으로 운행관리를 맡은 여수상공회의소는 중소기업을 방문해 수요를 파악했으며 운행노선 등 근로자 이용편의를 위한 현장 점검을 마쳤다. 지난 19일부터 3일간 통근버스 시험 운행과 이용 캠페인도 실시했다.

권 시장은 “근로자 무료 통근버스 운행으로 정주 여건 개선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상공회의소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통근버스 이용자는 마스크를 꼭 착용해야한다”고 밝히며, “버스 손잡이 등에 대해 매일 방역소독을 실시하는 등 근로자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위생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