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객선터미널 인근 해상서 선박 표류, 해경 구조
상태바
여객선터미널 인근 해상서 선박 표류, 해경 구조
  • 오병종
  • 승인 2020.07.31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해경, 표류선박 3척 안전조치하고 도서지역 응급환자 이송
해경이 여수연안여객선터미널 인근 해상에서 표류 중인 어선을 구조하고 있다

여수해경이 여수항 내에서 표류 중인 어선 3척을 안전조치하고, 도서지역 응급환자를 후송했다.

30일 오후 7시경 여수시 중앙동 여수연안여객선터미널 인근 해상에서 어선 3척이 거북선대교 방향으로 떠밀려 내려가는 것을 인근 행인이 목격하고 신고하였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여수항VTS에 인근선박 안전항행 계도방송을 요청하는 한편, 경비정과 연안구조정, 여수구조대를 현장으로 급파하여 표류선박 3척을 모두 인근 선착장에 안전하게 계류조치 했다.

같은 날 오후 23시 30분경 경호동 소경도에서는 A(52세, 여)씨가 정전으로 인해 어두운 부엌에서 물을 마시다 깨진 유리병에 왼쪽 팔을 다쳐 해경에 이송요청을 하였다.

여수해경은 인근 봉산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응급환자를 119에 인계하였다. A씨는 7cm이르는 자상으로 고통을 호소하였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해상, 도서지역에서 긴급상황 발생 시 통합신고번호 119로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