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학생들의 꿈과 재능,"전남 이중언어 말하기대회"마쳐
상태바
다문화학생들의 꿈과 재능,"전남 이중언어 말하기대회"마쳐
  • 오병종
  • 승인 2020.10.28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전라남도국제교육원에서, 글로벌 인재로 육성코자 매년 열어
27일 전라남도국제교육원에서  열린 "2020 전남 이중언어 말하기대회" 광경
27일 전라남도국제교육원에서 열린 "2020 전남 이중언어 말하기대회" 광경

 

전라남도국제교육원(원장 고미영)은 다문화학생의 꿈과 재능을 키우고, 이중언어 능력을 조기 발굴·지원하기 위하여 27일 전라남도국제교육원에서 '2020 전남 이중언어 말하기대회'를 개최했다.

시·군 교육지원청 별로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자체 대회를 통해 추천된 초등 21명, 중등 17명의 학생과 인솔교사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등부와 중등부로 나누어 운영되었으며, 초등부는 한국어와 부모 모국어로 각 3분씩 발표하고, 중등부는 한국어와 모국어로 각 2분씩 발표한 후 심사위원과 한국어와 모국어로 2분간 인터뷰하는 방식으로 대회가 운영되었다.

대회 참가 자격은 국제결혼가정 자녀와 외국인가정자녀 등 다문화학생이며, 언어별로는 일본어 9명, 중국어 20명, 베트남어 6명, 필리핀어·캄보디아어·태국어 각 1명씩 총 6개 언어가 참가하였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하여 시·군 교육지원청 참가자를 오전과 오후로 나누어 대회를 운영하였고, 별도의 시상식 없이, 발표가 끝난 학생은 관람하거나 귀가하도록 안내하여 학생 간 접촉을 최소화하였다.

이번 대회 대상 수상자인 장흥초등학교 4학년 김현준, 삼계중학교 2학년 정가의, 그리고 금상을 수상한 자은초등학교 4학년 윤해린 학생은 오는 12월 28일에 개최되는 「2020. 전국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에 전남 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초등부문 대상을 수상한 장흥초등학교 김현준 학생은 "도쿄국제공항의 청소 책임자에 관한 다큐를 보면서 지금 있는 환경 안에서 열심히 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지를 깨닫고 다문화라는 환경의 장점을 활용하여 일본어를 열심히 공부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전라남도국제교육원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다양성이 존중되는 친다문화 환경이 널리 확산되기를 바란다.’며 ‘오늘 발표한 모든 학생들을 비롯한 다문화학생들이 미래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중언어교육을 비롯해 다문화학생의 수준에 적합한 다양한 맞춤형 교육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