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촌 송도 인근 해상서 선박 화재... 인명피해 없어
상태바
율촌 송도 인근 해상서 선박 화재... 인명피해 없어
  • 전시은
  • 승인 2020.12.15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업용 바지와 인근 소형선박 일부 소손, 해경 진화 작업 완료
겨울철 해상 화재원인은 전기합선, 전열기 사용.. 해경 주의 당부

여수 율촌면 송도 인근 해상서 소형선박에 불이 났으나 해경의 발 빠른 조치로 인명 피해 없이 진화됐다.

15일 오전 7시경 선박에서 검은색 연기가 난다는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현장으로 연안구조정과 민간해양구조선 6척을 급파했다.

신고접수 약 24분 만에 현장에 도착한 연안구조정과 민간해양구조대는 작업용 바지(9m×9m)와 인근선박(1톤급 선외기)에 붙은 불을 소화기와 배수펌프 등을 이용 약 2시간 30분 만에 진화했다.

이번 화재로 작업용 바지가 반소되었고 적재되어 있던 통발어구 약 500개가 불에 탔으며 옆에 계류해있던 선박의 일부도 화재 피해를 입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인명피해와 해양오염은 발생하지 않았으며 목격자 등의 진술을 통해 정확한 피해사항과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겨울철 해상에서는 전기합선, 전열기 사용 등으로 인한 화재의 위험이 높으니 각별히 주의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