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간부 후보생 1명,해경교육원 훈련장서 사망
상태바
경찰간부 후보생 1명,해경교육원 훈련장서 사망
  • 오병종
  • 승인 2018.08.01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일과 후 구조훈련장서 수영 중 숨진 채 발견
여수해양경찰교육원 홈페이지 캡쳐

해양경찰교육원에서 훈련 중이던 경찰 간부후보 교육생이 일과 후 수영연습 중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일 해양경찰교육원에 따르면 “31일 오후 8시께 일과 후 교육원내 해양 구조훈련장에서 수영연습 중이던 경찰간부후보생 A(25)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교육원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3일부터 오는 3일까지 2주간 경찰 간부후보생과 해경간부후보생 60명이 함께하는 수상사고 대비 합동훈련 기간 중이었다.

A씨는 31일 오후 7시 10분께 교육원내 해양 구조훈련장에서 일과 후 다른 교육생 6명과 함께 개별 수영연습을 했다.

이들이 8시 35분께 수영을 마치고 나와 샤워를 하던 중 A씨가 보이지 않자 확인에 나서 수영장 내에서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여수 소재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졌다.

여수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