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지사, 민주당에 ‘여순사건 특별법’ 조속 통과건의
상태바
김 지사, 민주당에 ‘여순사건 특별법’ 조속 통과건의
  • 전시은
  • 승인 2019.01.2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국회서 열린 당대표‧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시도지사협의회 일동 기념 사진. 왼쪽 아래 두번째가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0일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여순사건 특별법’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위한 당 차원의 협력을 요청했다.

김지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올해 전라남도 예산이 역대 최초로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으로 확보된 것에 대해 당정에 고맙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하고, 여순특별법 제정과 ‘남해안 신성장 관광벨트’ 조성등 시급한 지역 현안 2가지를 건의했다.

김 지사는 “여수순천 10‧19사건은 제주4‧3사건과 함께 민족사적 비극”이라며 “제주4‧3사건은 어느 정도 명예회복이 됐지만 여수순천은 아직 제대로 평가를 받지 못하고 있는 만큼 당에서 발의한 ‘여순사건 진실규명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하도록 협조해달라”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해찬 대표, 홍영표 원내대표, 김태년 정책위의장, 김두관 참좋은지방정부위원장, 윤호중 사무총장, 이해식 대변인, 홍남기 경제부총리,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 김영록 도지사와 박원순 서울시장을 포함한 14개 시도지사가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