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흥매립장, 청정개발체제(CDM) 등록 추진
상태바
만흥매립장, 청정개발체제(CDM) 등록 추진
  • 전시은
  • 승인 2020.03.0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립가스 활용한 탄소배출권 획득, 온실가스 감축 실적 확보
COP28 여수 유치에 일조
만흥매립장 매립가스 자원화 시설

여수시가 민간사업자 ㈜한려에너지개발과 공동으로 청정개발체제(CDM) 사업을 추진한다.

청정개발체제(CDM, Clean Development Mechanism) 사업은 기후변화협약 교토의정서에 의해 온실가스 감축 실적을 확보하는 사업이다.

시는 만흥매립장에서 발생되는 매립가스를 처리하여 온실가스도 줄이고 탄소배출권도 획득할 계획이라 밝혔다.

지난 2005년부터 ㈜한려에너지개발과 협약을 맺은 여수시는 만흥매립장 내 매립가스(LFG) 자원화시설을 설치하여 연간 1,800㎿h의 전기를 생산하여 매립가스 이용료(전력 판매액의 2%)로 수익을 올리고 있다.

시는 매립가스(LFG) 자원화시설에서 감축한 온실가스를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의 청정개발체제(CDM)에 등록 추진할 계획이다.

감축된 온실가스 실적이 UN이 인증하는 청정개발체제(CDM)에 등록될 경우 연간 1만 1천톤 가량의 탄소배출권을 확보하게 되며, 협약에 따라 시는 탄소배출권의 15%를 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버려지는 매립가스를 활용해서 온실가스도 줄이고 세입도 올리고 있었는데, UN의 탄소배출권 확보로 COP28 유치에 일조할 수 있다면 일석삼조의 효과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청정개발체제(CDM) 등록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