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지사, 정부세종청사 방문해 지역 현안 국고확보 나서
상태바
김 지사, 정부세종청사 방문해 지역 현안 국고확보 나서
  • 전시은
  • 승인 2020.05.2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 해상풍력 발전단지 에너지개발구역 지정 등 9건
농식품부, 농작물 재해보험 보상수준 원상복귀 등 6건
문화재청, 영산강 유역 마한역사문화권 정비사업 추진 등 5건 건의
김 지사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신안 해상풍력 발전단지 일원 에너지개발구역 지정과 광양항 활성화 등 현안사업 국고반영을 요청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28일 해양수산부와 농림축산식품부, 문화재청을 잇따라 방문해 관계 장관을 면담하고 지역의 중요 현안 20건을 건의하는 등 국고 확보에 발벗고 나섰다.

정부세종청사를 방문한 김 지사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과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을 잇따라 면담했다.

김 지사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전남형 상생일자리 기반 마련을 위한 신안군 해상풍력 발전단지 일원을 ‘해양공간관리계획에 에너지개발구역으로 지정’해 줄 것”을 건의했다.

또한 ▲광양항 ‘컨’ 부두 경쟁력 강화를 위한 ‘광양항 활성화 기반 구축’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건립 ▲목포항 국제카페리부두 건설 ▲‘포스트 코로나’ 대응을 위한 ‘온라인 수산물 직거래 기반 확충’과 ‘선어회 전문 가공‧유통 기반 구축’ ▲수출전략형 김 가공산업 육성 ▲해조류 바이오 활성소재 생산시설 구축 ▲전복 배합사료 가공시설사업 등 총 9건의 사업을 논의하고 국고 반영을 요청했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광양항 활성화를 위한 기반 구축과 목포항 국제카페리부두 건설 사업은 반영하고, 나머지 건의 사업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농작물 재해보험 보상수준 원상복귀와 과학 영농 실현을 위한 ‘스마트팜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 사업’ 등 6건의 사업 국고 지원을 요청했다

이어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면담에서는 “올해 저온 현상으로 피해가 큰 과수농가 등의 실질적 피해보상을 위해 올해부터 하향된 농작물 재해보험 보상 수준을 지난해 이전으로 상향해 원상복귀 해줄 것”을 건의했다.

이와 함께 ▲국립 축산 창업교육기관 건립 사업 ▲오리축사 깔짚 관리용 자율주행 로봇개발 사업 ▲스마트팜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 사업 ▲‘2021년 국제농업박람회’ 개최 지원 ▲신소득 유망 아열대작물 실증센터 기반구축 등 총 6건의 사업을 협의했다.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과학 영농 실현을 위한 스마트팜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 사업을 적극 반영하겠다”며 “다른 건의 사업들도 국고가 지원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정재숙 문화재청장을 면담한 김 지사는 “오랜 숙원인 마한을 포함한 역사문화권 특별법이 지난 5월 2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에 대한 문화재청의 노력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문화재청의 ‘마한문화권 정비기본계획’의 조속한 수립과 고분 등 유적발굴, 정비 및 사적 지정 사업비 120억 원의 국비 지원”을 아울러 요청했다.

특히 중요 현안 사업인 ▲충무공 사당 ‘충민사’ 국가 관리 전환 ▲강진 전라병영성 복원 ▲나주 읍성 및 나주목 관아 복원 ▲완도 묘당도 이충무공 기념공원 조성 등에 대한 협조와 관심도 부탁했다.

김 지사는 “내년도 국고예산을 한 푼이라도 더 확보하고 지역의 미래 전략사업들이 정부의 중장기 국가계획 등에 반영돼, 도정 현안 추진에 안정적인 동력을 얻을 수 있도록 관계부처 장관과의 면담을 계속 이어가겠다”며 강한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