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국가산단 스마트그린산단 개조, 내년 국비 532억원 투입
상태바
여수국가산단 스마트그린산단 개조, 내년 국비 532억원 투입
  • 오병종
  • 승인 2020.09.21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광양, 율촌산단에 총 68개 사업 2조7천억원 규모 추진
이중 4년간 여수산단에 2천7백억 우선투입해 안전관리센터 구축, 내년 제조공정과 진단 자동화, 고급인력 양성 주력
여수시 "우선 추진 사업이 정부 예산 반영돼.. 추가 사업도 추진되도록 정부와 협의 지속"
여수국가산단 전경

여수국가산단 대개조사업에 내년 국비 532억원을 포함한 총 1천여억 원이 우선 투입된다고 밝혔다.

여수국가산단 대개조사업은 광양‧율촌산단 등을 포함한 총 68개 사업 2조7천억원 규모로 추진될 예정이며, 이중 여수국가산단에는 42개 사업에 2조1900억원이 투입된다.

그중 앞으로 4년간 총 11개 사업에 2,700억원이 투입되어 일자리 창출, 안전한 산단, 친환경 관리, 근로자복지향상 등의 변화가 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내년 1차년도 주요 사업은 ‣디지털 환경‧안전 통합관리센터 구축 ‣스마트 제조 고급인력 양성 ‣여수국가산단 복합문화센터 건립 ‣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 ‣여수국가산단 재생 종합계획 수립 사업 등으로, 환경‧안전과 근로환경개선 등을 우선 추진한다.

환경과 안전을 통합 관리하는 통합관리센터가 구축되고, 곳곳에 센서를 부착한 지능형 공용파이프랙과 로딩암이 안전을 뒷받침한다.

제조 공정 및 진단을 자동화할 스마트공장이 구축되며, 스마트산단에 필요한 고급인력 양성으로 다른 산단을 선도할 자산을 축적하게 된다. 근로자 편익을 위해 체육시설 등을 갖춘 복합문화센터도 건립된다.

무엇보다 지금껏 종합진단을 내려보지 못한 여수국가산단 재생 종합개발 계획수립사업은 산단대개조사업의 빈틈을 메워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여수산단을 포함한 거점연계 대개조 사업으로는 지역선도 사업단지 연계협력 R&D사업 등의 6개 사업이 있으며 4년간 총사업비 270억원 가운데 1차년도 42억원의 국비가 투입된다.

시 관계자는 “금번 산단대개조 사업을 통해 지역 경제가 활성화되고 일자리가 늘어나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에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우선적으로 추진되어야 할 사업들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되는 성과를 얻었으나, 여수국가산단에 추가적으로 필요한 공업용수 확보 사업, 재난대피 도로 개설 사업 등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와 협의를 지속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