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범 6년 맞은 '광주·전남 상생발전위', 공동협력과제 33개 확정
상태바
출범 6년 맞은 '광주·전남 상생발전위', 공동협력과제 33개 확정
  • 오병종
  • 승인 2020.12.01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빛가람 혁신도시 활성화 사업 등 25건 기존과제 추진상황 점검
‘초광역 협력사업’ 등 8개 신규과제 포함 33개 협력과제 논의
광주.전남 합동 ‘온라인 일자리 박람회’ 개최 약속, 관광활성화 협력
전남도-광주광역시,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 발표문’ 합의발표도

김 지사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일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2020년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서 33개 공동협력과제를 확정했다.

출범 6년째를 맞은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는 그동안 47개의 협력과제를 발굴했다.

이중 38건이 정부사업으로 반영되는 등 성과를 거뒀으며, 광역교통망 등 나머지 9건은 국가계획 등에 반영하기 위해 중장기적 관점에서 지속 추진중이다.

특히 민선7기 들어 ▲한국에너지공대 설립 ▲광주·전남 에너지밸리 조성 ▲제2남도학숙 건립 ▲한국학 호남진흥원 건립 등 교육·산업·문화·SOC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해 의미있는 결실을 맺어왔다.

올해 상생발전위는 빛가람 혁신도시 활성화 사업 등 25건의 기존과제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코로나19 및 정부정책 등 환경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경제․문화․환경․의료 등 분야의 신규 협력과제 8건을 발굴해 논의했다.

신규과제는 ▲지역균형 뉴딜 등 초광역 협력사업 공동 발굴 ▲광주·전남 지역 혁신 플랫폼 구축 ▲마한문화권 개발 추진 ▲광주·전남 합동 온라인 일자리 박람회 개최 ▲마을공동체 전문인력 공동 활용 ▲시도민 건강 증진을 위한 치유농업 활성화 추진 ▲영산강 지류·지천 생태환경조사 ▲광주·전남 감염병 공동 대응 병상나눔 체계 구축 등이다.

양 시도는 신규과제를 비롯 총 10개 항목에 대해 공동노력을 다짐하는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 발표문’도 합의해 발표했다.

앞으로 광주․전남은 신속한 감염병 대응을 위해 ‘광주·전남 합동지원단’을 구성하고 치료 병상을 나누는 등 협력체계를 강화해 시도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지역균형 뉴딜과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그린뉴딜·SOC·관광·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초광역 협력사업’을 공동 발굴·추진해 광주·전남이 새로운 국가 발전축으로서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할 수 있는 기회도 만들기로 했다.

대학과 광주·전남이 함께 ‘지역혁신 플랫폼’을 구축해 지역대학의 혁신 역량을 제고하고 기업 맞춤형 핵심 인재를 양성해 미래전략산업 발전의 토대를 마련키로 했다.

광주․전남 고대문화의 본류로서 찬란한 문명을 꽃피운 고대해상왕국 마한문화권의 복원과 정비를 통해 지역 고유의 역사·문화관광 자원으로 활용하고,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협력하는데 의견을 모았다.

전남도 '남도한바퀴 새바여행' 포스터
전남도 '남도한바퀴 새바여행' 포스터

광주 시티투어와 전남의 남도한바퀴를 연계한 공동 관광상품을 개발․운영해 코로나19 이후 관광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노력키로 했다.

쟁점이 됐던 군 공항 이전은 이전 대상 지역의 주민 수용성을 높일 수 있도록 ‘국토부·국방부·광주·전남 군 공항 실무 협의체’를 구성해 범정부적인 군 공항 이전지역 지원대책과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개정, 이와 관련된 용역 등을 협의·추진키로 했다.

광주와 전남이 합동으로 온택트 시대에 맞는 ‘온라인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고용 안정에 공동 대응하는데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우수한 마을공동체 인력을 공동으로 활용해 마을공동체의 역량을 강화하고, 실질적 주민자치 실현의 밑거름으로 육성키로 했으며, 전남의 농업자원을 활용한 치유농업을 통해 광주시민의 건강을 증진하는 ‘농업·복지 융합형 서비스 모델’도 창출해 도농 상생의 길을 열어 가기로 했다.

영산강의 수생태 건강성을 조사하고 수변환경 조성 등 생태환경을 개선해 남도의 젖줄인 영산강의 생명력을 되살리는 데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양 시도는 이날 논의된 협력과제가 시․도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소통·협력하고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한편 이번 상정된 총 33건의 공동협력과제는 지난 10월 양 시도 실국장과 외부 자문위원들이 참석한 실무위원회 회의를 통해 시도 간 의견을 조율하고 보완하는 등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이날 확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