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여수국가산단 대체녹지조성사업 최종승인
상태바
산업통상자원부, 여수국가산단 대체녹지조성사업 최종승인
  • 전시은
  • 승인 2020.05.20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가차액 환수금 173억 원 산업통상자원부 사용승인 완료
2022년 12월 사업 완료 예정
여수국가산단 대체녹지조성사업 1차 녹지축 위치도

산업통상자원부가 여수국가산단 대체녹지조성사업 사용 최종 승인을 내리며 1차 녹지축 조성이 탄력을 받게 됐다.

삼동지구에 조성되는 1차 녹지축은 인공 산을 만들고 그 위에 방풍림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현재 1구간은 여수시 권한금 95억 원을 투입해 95%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고, 이번 산업부 승인으로 나머지 2‧3 구간도 2022년 12월까지 완료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지난 13일 여수국가산단 녹지를 해제해 공장용지 조성으로 발생한 지가차액 환수금 중 중앙정부 권한금 173억원을 활용, 대체녹지로 조성하는 사업을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최종 승인받았다. 해당 금액은 중앙정부 권한금 253억 원 중 삼동지구 혁신산단 조성에 사용하고 남은 잔여금이다.

여수시는 2015년부터 중앙정부 권한금의 대체녹지 조성 활용을 지속적으로 건의하였으나, 사용처에 대한 이견으로 대체녹지조성사업 추진은 답보상태에 머무르다가 이번에 최종승인이 내려졌다.

권 시장은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산단의 오염원 차단 등 대체녹지 기능이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체녹지조성사업은 1차 녹지축과 2차 녹지축으로 구분하여 추진 중이며, 2차 녹지축은 전라선 폐선부지(둔덕~구 덕양역사)에 155억 원을 투자, 작년 10월에 방풍림 공원 조성이 완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