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천지구 오피스텔 건축허가, 또 주민들 '반대’ 나서
상태바
웅천지구 오피스텔 건축허가, 또 주민들 '반대’ 나서
  • 오병종
  • 승인 2019.10.17 15:2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에그린 아파트 일부주민 바다조망권 피해 호소
여수시 웅천 꿈에그린 인근에 들어설 오피스텔 조감도
여수시 웅천 꿈에그린 인근에 들어설 오피스텔 조감도

여수시 웅천지구의 새로운 오피스텔 건축허가에 주민들 민원이 또 발생했다.

P업체는 최근 여수시로부터 웅천지구에 오피스텔 546실 건축허가를 받고 조만간 착공할 계획이다. 

웅천동 1887-1번지 외 7필지 대지면적 10,307㎡ 관광․휴양상업용지에 지하 3층 지상 7층 5개동 오피스텔 546실이 최근 시로부터 허가를 받았다. 각 동 1,2층은 판매시설이 들어서는 상가여서 '주상복합형'이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인근 주민들인 한화 꿈에그린 아파트 입주민들이 민원을 제기한 상태다.

꿈에그린 입주민 대표인 강강식씨는 “우리 아파트 입주민 입장에서 보면 신축될 오피스텔이 지나치게 높아서 바다 조망권에 영향을 미치게 돼 더 낮게 지어달라고 요청하고 있다”며, “오는 22일 저희 입주민들이 건축주를 모셔 항의를 할 생각이다”고 밝혔다.

웅천동 1887-1번지 외 7필지 위치도
웅천동 1887-1번지 외 7필지 위치도

 

여수시 관계자는 “해당 오피스텔 건축은 절차대로 허가가 난 상태라서 시에서는 특별한 입장이 없고, 건축주와 주민 간에 모인다고 하니까 서로 대화를 중재에 나서는 정도 외엔 뾰족한 수가 없다”고 밝혔다.

꿈에그린 입주민 강강식 대표는 “기존 주민들의 주거생활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문제인데 허가에 앞서 시는 주민공청회나 설명회 한번 없이 허가를 내주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건축 취소나 전면 재검토를 주장할 수 밖에 없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웅천지구는 연이어 새로운 건축허가가 날때마다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웅천 2019-10-19 08:43:48
웃기는분들이네....거긴 월래 꿈에그린분양때부터 7층 상가 분양된다고 이야기했고 그리알고 분양받았으면서...왠 민원....조망권...



유분수다..ㅋㅋㅋ웅천부영에서 이소릴들으면 피토하겠다....
10층15층 앞에 29층이 난데없이 들어섰는데도 그냥 주철현시장 원망하고 넘어가는데...저층분양받은분들이 29층아파트에서 7층 오피스텔에 뭔 조망권을 주장한다는것인지.....
웅천지웰사람도 한화디아일랜드29층이 들어와서 바다조망 망가져도 그냥 주철현시장 욕하고 마는데......빨리분양해주시길....그앞에 하나 분양받아야쓰것네.

수서현 2019-10-18 09:00:07
입주할 때 예상을 했을 텐데 내 집앞을 가리는 건물은 짓지 말라는 것은 이치에 맞지 않다고 생각합니다.